기사 본문

문 대통령 “임기후 현실정치 연관없어…잊혀진 사람 돌아갈 것”

    • • 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임기 뒤 좋지않은 모습 아마 없을 것”
    • • 임기 이후 계획에 대해 “잊혀진 사람으로 돌아가고 싶다”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2020년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이슬기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임기 이후 계획에 대해 "잊혀진 사람으로 돌아가고 싶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기자회견에서 '임기 후 어떤대통령으로 남고 싶나'라는 물음에 "저는 대통령 이후는 생각하지 않는다. 그냥 대통령으로 끝나고 싶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 이후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을 한다든지, 현실정치하고 연관을 계속 가진다든지 하는 것은 일체 하고 싶지 않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일단 대통령을 하는 동안 전력을 다하겠다. 솔직히 구체적인 생각을 별로 안해봤지만, 대통령이 끝난 뒤 좋지 않은 모습은 아마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기자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