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무리겠죠...?” 팬이 부탁하는 댓글 달자 한예슬이 보인 반응

    • • SNS 이용자 아이디 직접 태그하며 답글 남겨
    • • 영화과 입시 응원 댓글 부탁에 한예슬 “우리 꼭 감독과 배우로 만나요”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ᵂᴱᴬᴾᴼᴺ ᴼᶠ ᶜᴴᴼᴵᶜᴱ

    한예슬(@han_ye_seul_)님의 공유 게시물님,


    배우 한예슬이 팬에게 댓글을 남겼다.

    지난 16일 한예슬은 인스타그램에 "weapon of choice"라는 글과 함께 가슴에 검 세 자루를 타투로 새긴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을 본 SNS 이용자는 "언니 저 대학 응원 답글 할 번만 달아주시면 전 정말 언니의 응원에 힘입어 더 열심히 하는 영화과 입시생이 되겠습니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하 한예슬 인스타그램


    그는 "제가 나중에 영화감독이 되면 언니를 꼭 뱀파이어 역으로 캐스팅해서 언니를 위한 영화를 만들겠습니다. 답글 한 번만 달아주시는 건 무리겠죠? 그래도 사랑해요"라고 전했다.

    이에 한예슬은 해당 SNS 이용자 아이디를 직접 태그하며 "우리 꼭 감독과 배우로 만나요"라는 답글을 남겼다.

    한예슬 답글을 본 SNS 이용자들은 "천사다", "따습다. 따스워", "응원한다" 등 여러 반응을 보였다. 



    김민기 기자 minki@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