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통신·게임

“얼굴은 웃는데...” '롤'이 공짜로 준다던 그 스킨은 이렇게 생겼다 (영상)

기사 본문

  • • 기간 내에 11일 출석만 하면 스킨 제공하는 `롤` 10주년 이벤트
  • •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 애니와 티모 섞어놓은 스킨 출시
이하 라이엇 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가 10주년을 맞아 무료로 제공하는 애니 스킨 영상이 공개됐다.

18일(한국시각)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 스킨 관련 유튜브 채널 '스킨 스팟라이트'는 이번 10주년 이벤트에서 제공하는 챔피언 '애니'의 스킨 영상을 공개했다. 이 스킨은 이벤트 기간 중 11일 접속하면 무료로 제공되는 보상 아이템으로 출시 전부터 기대를 받았다.

유튜브 'SkinSpotlights'

평소 곰 인형을 들고 다니는 애니는 궁극기로 큰 곰인 '티버'를 소환한다. 하지만 10주년 스킨에서는 곰 인형이 또 다른 챔피언인 '티모'로 바뀌었으며, 궁극기를 시전할 경우 거대화된 티모가 등장한다. 

영상 속 소환된 티모는 활짝 웃는 얼굴을 하지만, 그간 볼 수 없었던 근육질 몸으로 바뀐 채 상대를 공격한다. 실제로 티모가 소지하는 두루마리와 망원경 등 아이템이 그대로 적용돼 눈길을 끈다.

18일부터 시작된 '롤' 이벤트는 사용자가 11일 동안 각종 미션을 수행할 경우 보상이 주어진다. 직접 제작사에 문의한 게이머에 따르면, 11일 연속 출석이 아닌 1달이라는 기간이 주어진다. 이 안에 미션을 완료하면 된다.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