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충주 방문...재래시장 찾아 간담회

    •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6일 충주를 찾아 재래시장 활성화 간담회와 지방분권 균형발전에 대한 토크콘서트를
    이하 바른미래당 충북도당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6일 충주를 찾아 재래시장 활성화 간담회와 지방분권 균형발전에 대한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날 방문은 바른미래당 충주지역위원회가 중·소상인연합회 임원진들과 전통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전통시장 살리기 위한 정책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손 대표는 먼저 충주 누리장터를 찾아 간담회를 열고 시 중소상인연합회 임원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재래시장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손대표는 인사말에서 "전통시장은 민생의 현장을 보는 것이며, 어려운게 사실이다."며 "오늘 간담회를 통해 의견을 청취하고 재래시장 살리기에 바른미래당이 역할을 꾸준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오후 6시 30분부터는 연수동 시인의공원에서 열리는 토크콘서트에 참석해 최용수 지역위원장과 함께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에 따른 지방의 역할과 과제'란 주제로 토론을 이어갔다.

    토크콘서트는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에 따른 지방의 역할과 과제”란 주제로 지역주민들과 함께 버스킹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방문에는 손 대표를 비롯해 최용수 충주지역위원장, 이행자 중앙당 사무부총장, 신창범 도당사무처장, 김원중 충주시청년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정원 기자 myglorybox@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