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권혁수 “너무해” vs “배려차원” 구도쉘리 논란에 이어진 갑론을박

    • • 결국 2차 사과 방송한 구도쉘리
    • • 악플러들 함께 합동 방송한 `권혁수` 언급
    유튜브 '구도 쉘리GudoShelley'

    인기 유튜버 구도쉘리가 '몰카' 및 '동성애' 등 논란 발언으로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이에 함께 방송을 진행했던 배우 권혁수 씨 이름까지 등장하며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9일 구도쉘리는 '용기 있게 소신 지키며 해명하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생방송을 진행했다. 논란이 된 발언에 대한 2차 사과 방송이다. 

    유튜브 '구도 쉘리GudoShelley'

    구도쉘리는 권혁수 씨와의 합방 중 뼈찜 식당에서 갑자기 옷을 벗어 브라톱을 입은 것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브라톱은 유튜브 콘셉트에 맞게 입었던 거고, 한국 정서와 콘셉트 간에 혼란이 왔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제대로 된 해명을 하고 앞으로 방송을 어떻게 할까에 관한 한국 팬들의 의견을 물으려 생방송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생방송이 진행되자 수많은 사람들은 댓글 창에서 권혁수 씨를 언급했다. 권혁수 씨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 '권혁수 감성'에서 구도쉘리와 함께 했던 영상을 다 지웠기 때문이다. 

    권혁수 씨는 평소 구도쉘리의 팬으로 과거 구도쉘리 인기 영상인 '불닭볶음면 먹방'을 패러디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이때다 싶어 영상 다 지우냐", "손절한 거냐", "어이없다", "배려차원에서 지운 걸 거다", "논란이 됐으니 영상 지우는 게 당연하지 않냐", "권혁수 욕을 왜 하냐" 등의 댓글을 남기며 갑론을박을 이어갔다. 

    유튜브 캡처

    앞서 지난 6일 구도쉘리는 '한국에서 브라톱을 입어도 되느냐'는 주제로 이야기하던 중 "몰카 찍힐 수도 있지. 찍히는 게 어때서. 본인 스스로가 찔리는 게 있냐. 당당하면 몰카 찍히거나 말거나 신경 쓰지 말자"라고 발언해 논란을 야기했다. 이후 지난 7일 구도쉘리는 사과 방송을 게재했다. 

    윤희정 기자 needjung@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