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증권

신한은행, 18일부터 하반기 공채…380명 규모

기사 본문

  • • 개인금융, 기업금융·WM 공채와 함께 디지털·ICT, 전문분야 수시채용

 

신한은행은 올해 상반기 630명에 이어 하반기에 신입행원 380명을 18일부터 공개 채용한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번 공채부터 디지털을 비롯한 전문분야에 수시채용 절차를 도입한다.

개인금융, 기업금융, 자산관리(WM) 부문은 과거와 마찬가지로 진행된다.

개인금융 부문 신입행원은 전국 영업점에 배치할 ‘일반부문’과 충청북도 및 강원도 영동 지역에 근무할 ‘지역부문’으로 나눠 모집한다. 

서류전형, 필기시험, 직무적합도 면접, 최종 면접 순서로 이뤄지며 기업금융·WM 부문은 상반기와 마찬가지로 디지털 역량평가가 포함된다. 18일부터 30일까지 신한은행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디지털과 정보기술통신(ICT) 부문은 18일부터 수시채용을 진행한다.  ICT 특성화고 졸업생을 대상으로 특성화고 인재도 선발할 예정이다. 

IB, 자금운용, 리스크, 금융공학 등 전문분야 인력은 내달 중 수시채용한다. 구체적인 채용 규모와 절차 등은 현업부서의 의견을 반영해 결정할 예정이다.

이다빈 기자 dabin132@wikitree.co.kr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