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한국선급 고재현 선임수석검사원, IACS 검사전문위원회 의장 선출

기사 본문

  • •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 고재현 선임수석검사원이 지난 26일부터 27일까지 부산에서 개최된 ‘제79차

한국선급 고재현 선임수석 / 사진제공=한국선급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 고재현 선임수석검사원이 지난 26일부터 27일까지 부산에서 개최된 ‘제79차 국제선급연합회(IACS, International Association of Classification Societies) 이사회’에서 검사전문위원회(Survey Panel) 의장으로 선출됐다.

 각 회원선급 대표들의 비밀투표로 진행된 이번 선거에서 고재현 선임수석검사원은 평소 선박검사분야에 대한 주도적인 의사결정 참여와 높은 기술적 기여를 바탕으로 국제선급연합회의 타 회원선급들로부터 높은 신뢰를 얻어 의장으로 선출됐다. 

 고 선임수석은 1987년 한국해양대학교 항해학과를 졸업, 1995년 한국선급에 입사한 후 국내외를 비롯한 다양한 위치에서 선박 검사원 및 심사원으로 활동했다. 국제해사기구(IMO,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의 해상인명안전협약(SOLAS), 국제만재흘수선협약(ICLL), 해사노동협약(MLC) 등 다양한 국제협약 제/개정 관련 업무에 한국선급 대표 및 대한민국정부 자문 등으로 참여했다. 최근에는 국제선급연합회 산하 검사전문위원회의 한국선급 대표로 활동해 온 바 있다.

 신임 검사전문위원회 의장으로서의 임기는 2020년 1월부터 2022년 12월까지 3년간이다. 고 선임수석의 이번 의장 선출을 통해 국제해사업계에서 한국선급의 리더십 확보와 위상 제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제선급연합회는 △검사전문위원회(Survey Panel)를 비롯 △기관전문위원회 (Machinery Panel) △안전전문위원회(Safety Panel) △환경전문위원회(Environmental Panel) △선체전문위원회(Hull Panel) △사이버시스템전문위원회(Cyber Systems Panel) 등 여섯 개의 전문위원회를 두고 각 해당 전문분야의 관련 규칙의 제정 및 개정업무 등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검사전문위원회는 주로 선박의 검사와 관련된 규정 수립 및 해석, 권고안 마련 등을 담당하고 있으며, 최근 상태기반정비(CBM, Condition-Based Maintenance) 및 원격관찰진단(RMD, Remote Monitoring/Diagnosis)과 같은 최신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검사 규정의 제/개정 등을 시행했다.

 한편 지난 2016년에는 고봉찬 당시 한국선급 협약업무팀 수석검사원이 환경전문위원회 의장으로 선출된 바 있으며 현재까지 활발히 활동 중이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